아이들과 미니골프장에 다녀왔습니다. 한국에도 있을지 모르겠네요. 10년 전에는 못 봤는데 지금은 아마도. 하지만 땅값이 비싼 한국에 그리 흔하게 볼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수입에 비해 좀 넓은 장소가 필요니까요.


독일엔 집 가까운 곳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아이들 놀이터입니다. 입장료도 어린이 90센트(1500원), 어른은 1유로 50센트 정도. 저렴하죠? 아이들과 몇 시간 때우기 아주 좋은 곳이랍니다. 친절하게 소개해 드릴테니 한 번 따라와 보세요.^^



조~기 보이는 곳이 정문이고 여기가 1번 홀, 이제  출발입니다. 꽤 폼나죠?


                                          엄마는 코치님. 아주 진지하게 엄마 설명을 듣고 따라하네요. 참 예쁘죠? 


                                     이 아저씨와 아줌마 무척 심심했던 모양이예요. 골프보다는 딴 일에 더 관심 있는 듯.


                                             요 달팽이 모양 통과하기 쉽지 않아요. 힘의 균형과 방향을 잘 잡아야...


                                                           진짜 골프장과 가장 비슷한 코스예요. 그럴듯 하죠?


                                               쉬워 보이는 저 언덕도 만만치 않아요. 넘기만 하면 문제는 없지만.


                                  삼각형 산을 잘 돌아야하는데 잘못하다가는 밖으로 그만. 한 번에 통과하기는 좀 어렵네요.


                                                       요 코스는 머리만 잘쓰면 보기보다 그렇게 어렵지 않더라구요.


                                           점수는 각자 요기다 기록하고요. 1점부터 8점까지, 가장 높은 점수는 1점.


                              피 끓는 청춘들이 너무 좀 건전하죠?^^ 근데 독일엔 이렇게 건전한 청소년들이 은근히 많아요.^^


                                                요기 통과하기도 재미있어요. 구멍 앞에 오는것까지가 관건입니다.


                             원 안에 들어오기만 하면 홀을 중심으로 경사가 져서 누워서 식은 죽 먹기죠. 그래도 못하면 바~보.


                                            넓죠? 카메라 뒤쪽으로도 이만큼 더 있어요. 코스가 20개니 상상이 가죠?


                                             집에선 쌈박질만 하던 오누이도 여기오면 이렇게 다정해 보인답니다.


                                                                여긴 가장 쉬운 코스, 구비구비 넘기만 하면 OK!


                                             저기 통과하려면 힘을 아주 적당히 조절해 줘야죠. 그렇게 어렵지는 않아요.


                        여긴 마지막 코스. 조~ 끝에 있는 구멍에 골인하면 끝나는 거죠. 다 돌고나면 운동도 좀 되긴 되더라고요.



Posted by 무터킨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ANTATA 2010.09.23 15: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겠네요..
    저런 느낌의 플래시골프게임이 있었는데.. ㅎ 비슷하네요 ㅎ

  2. 윤뽀 2010.09.24 1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언제쯤 골프채 손에 잡아볼까요 ㅎㅎ

  3. 코리안블로거 2010.09.24 1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닌텐도 게임으로 즐겼던 그 미니골프군요.
    독일의 아이들이 실제로 하는 거였네요^^

  4. 아미K 2010.09.24 14: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슷한 느낌도 아니고, 그닥 넓진 않지만 용산 아이파크몰인가.. 옥상에 있더군요.
    아이들이 즐기는 홀~같은게..^^ 잠깐 올라갔다 발견해서 작다는 것과 몇몇 아이들이 즐기고 있더라는 것 밖에 모르겠지만 어쨋든 있다는게...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