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꼴찌도 행복한 교실] 오디오북으로 출간


라디오처럼 부담 없이 들을 수 있는 이야기


짜~짠~~ 무터킨더의 책 [꼴찌도 행복한 교실]이 오디오북으로도 나왔습니다. 읽는 책이 아니라 듣는 책입니다.

출판사에서 오디오북을 제작한다고 하기에 ‘어린이 동화도 아닌데 무슨 오디오북?’이라며 사실은 약간 의아했습니다. 제작한다는 메일을 받고 소식이 없어 잊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한 달 전에 시장에 나왔네요.

외국 살다보니 책이나 오디오북이 나와도 정작 저자인 저는 한참 지나서야 구경합니다. 그 점이 좀 답답하더라고요. 그래도 어쩌겠어요. 멀리 사는게 죄이니.^^

받자마자 아이들과 함께 옹기종기 모여서 들어보았습니다. 책으로 읽을 때는 몰랐는데 오디오북으로 들으니 왜 그렇게 손이 오그라들고 웃음이 나오던지. 그런데 생각보다는 내 책이라 그런지 아주 재미있었습니다.

전문가들이 왜 [꼴찌도 행복한 교실]을 오디오북으로 제작했는지 알겠더라고요. 마치 라디오처럼 부담 없이 들을 수 있어 책보다는 접근이 편하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 텁텁하고 퉁명스러운 무터킨더의 목소리가 아닌 꾀꼬리 같은 성우의 목소리로 들려주니 공연히 더 멋져 보이는 겁니다. 그런데 우리 큰아이는 자기 소리가 너무 어리게 들린다고 투덜거립니다.

꼴찌도 행복한 교실은 큰아이 초등학교 때부터의 이야기다보니 지금과는 사정이 좀 다르지요. 큰아이는 이제 변성기도 지나고, 자기 말에 의하면 ‘한창 늙고 있는 중인데’ 말입니다.ㅎㅎㅎ

여하튼 아이들도 자신들이 등장하는 이야기라선지 아주 진지하고 흥미롭게 듣더라고요. 다 듣고 나서 큰아이 왈 : “엄마 글 좀 쓰는데? 나보다 좀 나은 것도 같고...”라고 장난치다가 주먹으로 뒤통수 한방 맞았습니다.

[꼴찌도 행복한 교실]은 지난해 4월 출간되어 현재 5쇄를 찍었습니다. 하루에도 수 많은 신간이 쏟아져 나오지만 대부분은 바로 폐지로 둔갑해 버리는 것이 작금의 출판시장 현실입니다. 그런 열악한 상황에서 독일교육 이야기가 이렇게 반응이 좋다는 것은 제게 행운입니다. 또한 한국교육의 변화를 꿈꾸는 분들이 그만큼 많다는 소리이기도 하겠지요. 

머지않아 대만에서는 [꼴찌도 행복한 교실]이 중국에서는 [독일교육 이야기가] 출간될 예정입니다. 중국에서는 간체자로 번역한다는데 어떻게 나올지 기다려지네요.

에고~~ 근데 [일생에 한번은 독일은 만나라]가 빨리 나와야 하는데... 아직 원고도 못 넘겼습니다. 항상 문제는 사진입니다. 솜씨가 워낙 별로인지라. 설마 올해 안으로는 나오겠지요. 기대하세요.

근데 이거 광고성 글인가요? 전 홍보비 안받았는데....으이구 무서워라.....ㅎㅎㅎ

Posted by 무터킨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arden0817 2011.07.22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너무 축하드립니다 정말 뿌듯하시겠어요 ㅎ
    잘보고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2. 아이엠피터 2011.07.22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이런 글을 무서워하시다니 ㅋㅋㅋ
    오디어북으로도 읽어보고 싶어집니다.
    잔잔하게 차에서 듣고 다니면 좋을 것 같아요

  3. 耽讀 2011.07.22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성 절대아닙니다. 축하드립니다. 좋은 글, 좋은 책, 좋은 오디오. 이게 사람사는 세상입니다

  4. 빈배 2011.07.22 16: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내 글이 책으로 만들어져 읽혀지는 기쁨, 저도 언젠가는 한 번 느껴보고 싶네요^^ 무더킨더님 화이팅!!

  5. 존재와시간 2011.07.22 17: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출판사의 아이디어가 좋네요~~
    지인 중에 시각장애인이 있는데, 오디오북이 일반책에 비해 너무 종류와 숫자가 부족하다고 아쉬워하더군요.
    우리 사회의 소수자들도 배려해야지요~~

  6. 더공 2011.07.22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디오북!! 요즘 제게 필요한건데.. 한번 봐야겠습니다.
    출간 축하해요~~ ^^

  7. 꼴찌PD 2011.07.23 0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성 글 절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ㅎㅎㅎ 만인에게 유익한 내용이 담긴 책을 알리는 것은 정보죠^^
    제 아이디가 생각하는 꼴찌. 제 책꽂이에도 무터킨더님 저서 <꼴찌도 행복한 교실> 이 꽂혀있답니다.^^

  8. 참교육 2011.07.23 07: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빨리가 사서 다시 들어야겠습니다.
    보는 책보다 듣는 책이 더 인기가 있을 것 같습니다.
    선생님 하시는 일. 우리나라 척박한 교육현실을 바꾸는데 정말 큰 역할을 하십니다.
    다시 한 번 더 축하드립니다.

  9. 기능인 2011.07.25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전에 방명록에 직업 교육에 대한 기고를 부탁했던 엔지니어입니다. 오디오 북 출간을 진심으로 출간합니다. 요사이 고졸 취업이 취업시장에 뜨거운 화두로 연일 올라오고 있습니다. 고졸출신 엔지니어로 두근 두근 설레임으로 첫 실무기술집을 출간했던 5년 전이 생각납니다. 우리나라 현실에서 어떻게 받아들일까! 그 후 3쇄로 이어지고 몇권의 기술서를 출간하면서..... 비록 허접스러울 수 있지만 30여년의 경험이 누군가에게는 소중한 실무 기초가 될 수 있다는 구입자의 격려에 오늘도 틈틈히 기록했던 서브노트를 정리합니다. 괜히 엉뚱한 이야기를 했네요. 다시한번 오디오 북 출간을 축하드리며....기회가 되실 때 직업교육, 기능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 등에 대한 소중한 말씀도 기대합니다. 학력 인플레이션, 그리고 잘못된 직업교육...대학을 가야만 아니 갈 수 밖에 없는 사회적 병폐 등. 고견을 부탁해 봅니다.

  10. 연우아빠. 2011.07.25 1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디오 북 출간, 축하드립니다. ^^
    그런데 [일생에 한번은 독일을 만나라] <- 이 책이 더 대중적이고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

    작년에 아이들 데리고 유럽 7개 나라를 여행했는데
    여행을 마치고 나서 제일 좋은 평가를 받았던 나라가 독일이었습니다.
    시스템 편리하고, 친절하고, 군더더기 없는 나라...

    주변 사람들이 독일여행이 뭐가 재미있냐고 하는 반응이 다수인데요.
    실제 가보면 우리가족에겐 독일이 제일 좋았거든요.
    책 내용을 아직 구체적으로 모르겠지만 많은 사람들이 독일에서 많은 것을 벤치마킹 했으면 하는 바램이 있네요.

    기대하겠습니다.

  11. michelin tires 2011.07.30 03: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통일감 있고 좋네요. 잘 쓰겠습니다..... ^^

  12. Firestone Tires 2011.07.30 03: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스템 편리하고, 친절하고, 군더더기 없는 나라...

  13. louis vuitton taschen 2014.03.25 2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 목록 :: 댓글 쓰기 :: 무터킨더의 독일 이야기